상단여백
HOME 뉴스 컴퓨팅
인사이너리, 글로벌 채널 파트너 프로그램 론칭‘MSPs·VAR·보안감리업체’ 통해 바이너리 코드 스캔 시장 확장

오픈소스 보안 솔루션 전문 기업 인사이너리가 16일 인사이너리 글로벌 채널 파트너 프로그램을 공개했다.

핑거프린트 기반 바이너리 코드 스캐너인 인사이너리의 ‘클래리티(Clarity)’ 서비스는 오픈소스 분석을 위한 최고의 솔루션으로 매니지드 서비스 프로바이더(MPS)와 리셀러(VAR) 및 보안감리업체들은 이를 활용해 성장하는 보안 취약점 탐지 시장에 진출할 수 있다.

인사이너리의 글로벌 채널 파트너 프로그램을 통해 파트너들은 수익을 향상시킬 수 있을 뿐 아니라 애플리케이션 보안, 소프트웨어 개발, 매니지드 서비스 구현과 오픈소스 검증을 통해 고객과의 관계를 강화할 수 있다.

현재 유통되고 있는 소프트웨어의 90% 이상은 어떤 형태든 오프소스 기반의 코드를 포함하고 있다. 비용절감, 생산성 향상 등의 큰 장점 때문에 널리 사용되고 있지만 오픈소스 사용에는 리스크도 있다.

대부분의 경우 오픈소스가 포함된 펌웨어, 프로그램 등은 바이너리 파일의 형태로 고객에게 배포되거나 기업간 공유가 이루어지는데 기존의 오픈소스 스캔 솔루션은 바이너리가 어떤 오픈소스를 사용해서 만들었는지 파악이 어렵다.

따라서 바이너리 파일 검증을 통해 사용된 오픈소스를 확인해 사전에 보안 취약점을 파악하고 라이선스를 관리해야함에도 불구하고 최근까지는 사전에 오픈소스 보안 취약점을 확인하는 것이 거의 불가능했다. 하지만 인사이너리의 ‘클래리티(Clarity)’ 서비스를 이용하면 이런 문제를 미리 해소할 수 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대부분의 컴퓨터 시스템 데이터유출과 같은 해킹사고는 복잡한 소프트웨어 조달 모델로 인해, 기업이 제때에 패치하지 못한 알려진 보안 취약점을 해커가 악용해 발생한다. 지난 9월 미국인구의 절반에 가까운 약 1억4500명의 개인정보가 유출된 에퀴팩스(Equifax) 사태도 이미 3월에 보고된 보안 취약점에 대해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못해서 발생한 사건으로 이로 인해 에퀴팩스의 CEO와 보안 책임자가 사임했으며 700억달러에 달하는 집단 소송과 의회 청문회등의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인사이너리 강태진 대표는 “클래리티의 핑거프린트기반 알고리즘은 빠르고 유연하며 오픈소스상의 알려진 보안 취약점을 발견하는 가장 효율적인 수단을 제공한다”며 “새로운 인사이너리 글로벌 채널 파트너 프로그램은 리셀러들(VAR)과 매니지드 서비스 프로바이더(MPS), 보안감리업체들이 고객 충성도 및 수익을 높이는 동시에 보안 취약점과 라이선스 컴플라이언스 문제를 발견하도록 돕는 가장 효과적인 솔루션이다”고 말했다.

인사이너리는 이미 다수의 다국적 기업들과의 성공적인 협력사례를 보유하고 있으며 이번의 글로벌 채널 파트너 프로그램은 이러한 지속적인 성공사례에 기반해 지원된다.

인사이너리의 유럽지역 파트너이자 전세계 1만명 이상의 컨설팅 네트워크로 75개국에서 세계적인 기업 고객들에게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베어링포인트의 자동화부문 글로벌 수장인 매티어스 로에비치(Matthias Loebich)는 “인사이너리의 바이너리 스캐닝 기능을 우리의 오픈소스 소프트웨어(OSS) 보안과 컴플라이언스 서비스 포트폴리오에 추가함으로서 최근 증가하고 있는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보안과 컴플라이언스 문제에 대한 가장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이로서 베어링포인트의 고객들은 소프트웨어 공급망을 관리하기 위한 복잡한 프로세스나 툴에 대한 걱정 없이 오픈소스 소프트웨어의 혁신성, 확장가능성, 신뢰성과 같은 장점들을 향유할 수 있게 됐다. 우리는 고객들에게 최적의 서비스 수준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클래리티와 같은 혁신적인 기술과 기능들을 추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사이너리의 클래리티는 라이선스 기반으로 서버에 온프레미스(On-Premise)로 설치 또는 클라우드 기반의 SaaS형태로 제공된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