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인터넷 / 콘텐츠
마이셀럽스, 말로 찾는 생활포털 ‘말해’ 출시맛집·스타·숙박·영화·방송·요리·와인 등 다양한 생활 앱 하나의 포털로 통합

AI 애플리케이션 그룹 마이셀럽스가 맛집, 스타, 숙박, 영화, 방송, 요리, 와인 등 여러 분야의 생활 앱을 하나의 앱으로 통합해 생활에 실질적인 편의를 주는 음성 기반 생활포털 ‘말해’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말해’는 사용자에게 실질적인 편의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단순히 정보를 제공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내비게이션, 영화 예매, 숙소 예약, 다른 포털 연결까지 일상생활에서 필요한 행동으로 바로 연결될 수 있도록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예를 들어 ‘말해’에서 찾은 맛집을 방문하고자 하는 경우 출발지와 도착지가 자동으로 표기된 채로 내비게이션 앱으로 연결되며 숙소를 예약하고 싶다면 예약 화면으로 바로 넘어가는 방식이다.

말로 찾는 생활포털 ‘말해’ 특장점> <제공: 마이셀럽스>

‘말해’는 현재 스타, 맛집, 숙소, 영화, 방송, 웹툰, 옷, 아트, 와인, 맥주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인공지능이 폭넓은 분야의 방대한 데이터를 학습하고 자동으로 업데이트해 실생활에 필요한 모든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장하고 있다.

이번에 마이셀럽스가 선보이는 생활포털 ‘말해’는 친구에게 이야기하듯 평소 사용하는 일상어로 편하게 말해도 ‘키토크(keytalk)’를 인식해 그에 맞는 검색 결과를 보여준다.

‘키토크’란 사용자의 일상 언어 중에서 의도와 맥락이 담긴 핵심적인 말을 의미한다. ‘키토크’는 사람들이 소셜미디어, 검색 등 온라인에 남긴 다양한 표현들간의 연관도를 인공지능이 추론 및 추출해 문장에 포함된 다양한 정황과 취향을 개체와 매칭시키는 마이셀럽스의 특허 기술이다.

검색어나 해시태그와 같은 단순한 키워드 매칭 방식과 달리 마이셀럽스의 독자적인 정보 분류 체계인 ‘다이내믹 온톨로지™(Dynamic Ontology)’를 활용, 끊임없이 변화하는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분석해 ‘키토크’를 추출하므로 현시대 대중의 취향을 충실히 반영해낸다.

이 모든 과정은 자동으로 진행돼 업데이트되므로 사람이 직접 데이터를 분류할 필요가 없어 서비스 운영 측면에서도 높은 효율성을 유지할 수 있다.

‘말해’는 사용자가 평소 말하는 것처럼 이야기해도 인공지능이 문장 속에서 ‘키토크’를 인식해 결과를 추천하므로 미리 입력된 시나리오에 따라 완벽하게 다듬어진 문장으로 말하지 않아도 원하는 정보를 추천·제공하며 사투리나 비속어가 포함된 음성도 인식해 답해준다.

예를 들어 “홍대에 있는 존맛탱 맛집 중에 칼칼하고 소주 땡기고 분위기 좋은 맛집 없냐”와 같이 신조어가 포함된 문장으로 길게 말해도 문제없이 인식하고 적절한 맛집을 추천해 줄 수 있다.

‘말해’에 적용된 ‘키토크’ 방식은 국내 통신사와 국내외 IT 기업에서 내놓은 기존 음성 기반 인공지능 스피커의 문제점으로 지적되어 온 낮은 음성 인식률과 단편적 대화 방식을 대폭 개선해 업계에 파란을 불러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 다년간의 인공지능 머신러닝으로 중복되거나 오래된 정보, 광고성 정보를 제거하고 키토크를 기반으로 분석한 신뢰도 높은 정보를 풍성하게 제공해 사용자가 검색 결과의 진위와 유용성을 판단할 필요가 없다. 아울러 사용자가 검색한 내용 외에도 개개인의 취향과 상황에 맞는 검색 결과도 제공한다.

사용자와 함께 만들어가는 생활포털이라는 운영 방식도 독특하다. ‘말해’는 사용자들이 이용하면서 남긴 데이터를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분석하고 학습하는 ‘소셜러닝’ 방식으로 운영되며 이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이용할수록 계속해서 서비스가 업데이트돼 더욱 풍성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마이셀럽스는 숙박(야놀자), 방송(푹), 음식(식신, 만개의 레시피) 등 다양한 기업들의 AI 트랜스포메이션(AI Transformation)을 주도하며 공동 사업을 추진해 주목받고 있는 스타트업으로 데이터 수집, 시각화, 지능 탑재 자동 업데이트 기능을 통합한 자체 AI 솔루션 ‘빅데이터 스튜디오’를 운영하며 기술력을 쌓아왔다.

또 스타트업으로는 이례적으로 IP 경영을 도입해 2건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한·미·일 3개국에 약 70건의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

뿐만 아니라 2017년 12월에는 그 기술력을 인정받아 삼성, SKT, 구글 등 업계를 선도하는 기업의 오너와 대표 등 전·현직 최고 경영진으로 구성된 개별 투자자 및 벤처캐피털 DSC인베스트먼트, 신한금융투자가 참여한 시리즈A 투자를 유치해 업계를 놀라게 했다.

마이셀럽스는 그동안의 노하우가 집약된 서비스 ‘말해’ 론칭을 통해 포털 서비스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다는 방침이다.

마이셀럽스 신지현 대표는 “생활에 편의를 제공하는 다양한 O2O 서비스를 하나로 모아 사용자에 제공하고 키워드나 명칭을 고민할 필요 없이 평소 대화하듯 말해도 검색되는 통합 포털 서비스의 필요성을 인식해 ‘말해’를 선보이게 됐다”며 “마이셀럽스의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반 검색 기술로 간편하게 말로 찾고 다양한 생활 앱의 편의를 누릴 수 있는 신개념 포털 서비스를 경험해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권민중 기자  prime@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민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