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재 / 부품
온세미컨덕터, 라이더 센싱 업체 ‘센스엘테크놀로지스’ 인수차량·의료산업 및 소비자용 제품 포트폴리오 대폭 강화

온세미컨덕터가 센스엘(SensL)테크놀로지스(이하 센스엘)을 인수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인수는 온세미컨덕터의 비 GAAP 기준 주당 순이익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아일랜드에 본사를 둔 센스엘은 SiPM(Silicon Photomultipliers), SPAD(Single Photon Avalanche Diode) 및 자동차, 의료, 산업 및 소비자 시장용 라이더(LiDAR) 센싱 분야 기업이다.

이번 인수로 온세미컨덕터는 이미징, 레이더 및 LiDAR 부문 역량을 확대하면서 ADAS 및 자율주행을 위한 자동차 감지 애플리케이션 분야에서 시장 리더십을 강화할 수 있게 됐으며 센스엘의 기술 역량을 앞서 영국 및 아일랜드에서 인수한 레이더 기술 기업 및 디자인 센터와 결합함으로써 차세대 자율주행 차량용 센서 솔루션을 제공하고 이미지 센싱 분야의 선도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2018년 하반기 온세미컨덕터는 지난해 인수한 레이더 자산의 기술이 적용된 샘플을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테너 오즈셀릭(Taner Ozcelik) 이미지 센서 그룹 수석 부사장겸 총괄은 “칼 잭슨(Carl Jackson)에 의해 설립되고 브라이언 캠벨(Bryan Campbell)이 이끄는 센스엘은 SiPM을 시장에 출시하는 데 큰 성과를 거두었으며 우리는 이러한 시장성과를 더 높이고 LiDAR 기술, 의료 이미징, 방사선 측정 관련 제품 포트폴리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센스엘이 제공하는 추가 센서 기술에 대한 필요성이 증대됨에 따라 자동차 센서 퓨전의 수요가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아일랜드의 센서 기술 및 설계 역량을 확대함으로써 기존 세그먼트에서 시장 리더십을 강화하고 신흥 세그먼트를 위한 세계적인 수준의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센스엘은 이미지 센서 그룹에 직접 보고하게 된다. 이 팀은 아일랜드의 코크(Cork)에 위치하며 현재 미국, 영국, 일본, 인도, 이스라엘 및 아일랜드 등 주요 거점에서 글로벌 센서 디자인 풋프린트를 확대하고 있다.

성민철 기자  sungmin@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