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공지능(AI) 컴퓨팅
인크로스, 1분기 매출 83억6900만원·영업익 25억4600만원 기록

인크로스가 2018년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83억6900만원, 영업이익 25억4600만원, 당기순이익 21억400만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1분기는 전통적인 광고시장 비수기다. 회사측은 실적 성장에 대해 “비수기에도 불구하고 평창올림픽 효과와 함께 신규 거래처 확보, 기존 주요 광고주들과의 파트너십 유지를 통해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성장했다”고 설명했다.

2018년 1분기 미디어렙 사업부문은 전년동기 대비 매출이 55.2% 증가하면서 전체 실적을 견인했다. 게임, 통신, 단말기 등 다양한 업종의 광고주 영업이 늘었던 것이 미디어렙 사업부문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같은 기간 애드 네트워크 사업부문은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45.1% 증가했다. 인크로스는 NHN ACE의 빅데이터를 토대로 신규 광고상품을 개발하는 등 타겟팅 사업을 더욱 강화함으로써 ‘다윈(Dawin)’의 매체 경쟁력을 제고해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또 ‘다윈’에 NHN ACE의 ‘에이스 트레이더 비디오(ACE Trader Video)’를 연동하고 플랫폼을 통합 운영함으로써 보다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플랫폼 사업도 상반기 내 추진할 계획이다.

이재원 인크로스 대표는 “평창올림픽 효과와 함께 영업,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1분기부터 높은 실적 성장 및 이익률을 달성할 수 있었다”며 “향후에도 기존 사업 성장세를 안정적으로 이어가면서 모회사와의 시너지를 창출하고, M&A를 적극적으로 모색하는 등 신성장동력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