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컴퓨팅
펜타시큐리티, ‘ITS 아태 포럼’서 ‘아우토크립트’ 전시

펜타시큐리티시스템이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개최된 ‘제16회 ITS 아시아-태평양 포럼 후쿠오카(The 16th ITS Asia-Pacific Forum FUKUOKA 2018)’ 행사에 참여해 자사의 자동차보안 솔루션 ‘아우토크립트(AutoCrypt)’를 전시하고 전기자동차 보안 세미나를 진행했다.

ITS 아시아-태평양 포럼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의 차세대 교통환경의 기반인 ITS (Intelligent Transport Systems) 기술 발전과 연계된 신규 사업가치 창출을 위한 행사다.

국토교통부, 한국도로공사, 서울시, 제주시 등 기관과 지자체들이 공동으로 구성한 한국관에 펜타시큐리티는 C-ITS 시범사업 참여기관과 참여기업으로서는 단독으로 참여해 아우토크립트 솔루션을 전시하고 자사의 ITS 사업 관련 활동상을 소개했다.

펜타시큐리티 IoT융합보안연구소장 심상규 공학박사는 행사중 진행된 ‘전기자동차(EV) 충전 시 필요한 보안 시스템’ 세미나를 통해 전기자동차의 ‘플러그앤차지(Plug&Charge)’ 충전 환경에 필요한 보안 체계에 대한 연구결과의 논문발표를 했다. <제공: 펜타시큐리티시스템>

아우토크립트는 차량 외부에서 내부로 침입하는 공격 트래픽을 탐지하는 차량용 방화벽 ‘아우토크립트 AFW’, 차량과 외부 인프라의 안전한 통신을 보장하는 ‘아우토크립트 V2X’, 차량용 PKI 인증 시스템 ‘아우토크립트 PKI’, 차량 내부용 키 관리 시스템 ‘아우토크립트 KMS’ 등 스마트카 보안의 필수적인 모든 기능을 제공하는 자동차보안 토털 솔루션이다.

펜타시큐리티는 한국 C-ITS 사업에 사용된 아우토크립트 V2X가 탑재된 OBU 단말기와 아우토크립트 AFW의 데모 시스템 등을 전시하고 기술을 시연했다.

펜타시큐리티 IoT융합보안연구소장 심상규 공학박사는 행사중 진행된 ‘전기자동차(EV) 충전 시 필요한 보안 시스템’ 세미나를 통해 전기자동차의 ‘플러그앤차지(Plug&Charge)’ 충전 환경에 필요한 보안 체계에 대한 연구결과의 논문발표를 했다.

논문은 전기차의 플러그앤차지 충전 환경에서 발생할 수 있는 보안 문제를 제기하고 보안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새로운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심 박사는 “자동차 시장이 내연기관 사용을 점차 줄여 가는 추세에 따른 전기자동차의 급부상은 석유에서 전기로의 동력원 변화뿐 아니라 자동차가 대표적 사물인터넷 기기가 돼 가는 변화이기도 하다. 이제 자동차에도 IoT 보안의 ‘선보안-후연결’ 원칙 적용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