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더스트리4.0 산업용 IoT
도시바, 1.8의 저전압·1.6A 대전류 구동 지원 H-브리지 드라이버 IC 출시

도시바일렉트로닉디바이스앤스토리지(Toshiba Electronic Devices & Storage Corporation, 이하 도시바)가 듀얼 H-브리지 드라이버IC(집적회로)인 ‘TC78H651FNG’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TC78H651FNG’는 모바일 디바이스와 가정용 전자제품 및 USB 드라이브 같이 건전지로 작동하는 저전압 장비에 필수적인 저전압(1.8V)과 대전류(1.6A)[2]에서 구동되는 DC브러시 모터 및 스테핑 모터에 사용된다.

<제공: 도시바일렉트로닉디바이스앤스토리지>

최근 사물인터넷(IoT)이 발전하고 무선기술이 더욱 널리 사용됨에 따라 스마트폰과 기타 툴을 통해 원격으로 작동되는 애플리케이션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서 배터리로 구동하는 모터 제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러한 추세가 낮은 전압인 1.8V(원래 전압은 1.5V, 1.2V 등인 배터리를 방전시켜 용량을 낮춘 0.9V배터리x 2개)에서도 디바이스를 구동할 수 있는 드라이버IC에 대한 수요를 촉발시키고 있다.

현재까지는 저전압에서 안정적으로 구동되는 양극성 트랜지스터로 구성된 H-브리지 드라이버IC가 주력 제품이었다. 하지만 이러한 제품은 전류를 많이 소모해서 배터리 수명을 단축하고 IC내 전류 손실이 증가하며 모터에 적용되는 전압이 낮아져서 모터의 회전력이 불충분 해지는 등의 문제가 발생한다.

도시바의 듀얼 H-브리지 드라이버IC 신제품은 저전압 구동을 위한 자사 고유의 DMOS(2중 확산형 금속산화막 반도체) 공정을 사용해 저전압에서 안정적으로 작동하면서 배터리 수명을 연장한다.

또 온(on)저항을 낮춤으로써[3] IC의 전류 손실을 줄여 모터 회전력이 향상된다. 이 신제품은 비교적 저전압(1.8V~ 6.0V)에서 작동되는 모터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하다.

성민철 기자  sungmin@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