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투데이 광장 인터뷰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업무혁신 통해 사업성과 달성하자”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임직원들에게 취임 후 첫 소감을 전했다.

하 부회장은 18일 오전 용산사옥에서 열린 2분기 성과 공유회에서 “그 동안 LG유플러스 지켜봐 왔는데 지난 몇 년간 변화를 만들어내고자 하는 모습이 좋았다”며 “물려받은 자산을 잘 운영해서 임직원들이 이 회사에서 영속적으로 꿈을 펼쳐나가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업무방식의 변화를 통해 사업을 멋지게 키워내야 한다는 목표로 LG유플러스를 더 발전시켜 나가야 한다”며 업무혁신을 통해 사업성과를 달성하자고 주문했다.

또 “앞으로 생각보다는 행동으로 더 많이 움직여야 한다. 그 행동은 저 혼자가 아니라 여러분과 같이 만들어나가야 한다”며 현장 중심 경영철학도 강조했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임직원들에게 취임 후 첫 소감을 전했다. 사진은 성과 공유회에서 하 부회장이 소감을 밝히고 있는 모습 <제공: LG유플러스>

덧붙여 직원들과 눈높이 경영을 하겠다는 생각도 밝혔다.

하 부회장은 “여기 와서 보니 평소 시도해보고 싶었던 조직문화 프로그램 다양하다. 저도 적극 동참해 여러분과 눈높이 맞춰가겠다. 활기 넘치고 비전 실현될 수 있는 LG유플러스 꼭 만들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임직원 여러분과 함께 할 여정이 굉장히 설렌다”며 “영광스런 일들을 여러분과 같이 한다는 점에서 CEO로서는 엄청난 책임감 느끼며 책임 완수할 수 있도록 같이 나가자”고 소감을 맺었다.

한편 하 부회장은 오늘부터 주요 경영진들과 차례로 미팅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구상에 나선다.

성민철 기자  sungmin@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