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공지능(AI) 컴퓨팅
파이어아이, 기가몬과 협력 강화된 보안 서비스 제공

파이어아이가 트래픽 가시성 솔루션 기업 ‘기가몬(Gigamon)’과 함께 고객사의 보안 인프라에 대한 위협 방어 기능을 개선하기 위한 글로벌 전략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가몬은 네트워크 및 보안 운영을 융합해 조직의 보안 상태 개선을 지원하며 한국에는 지난 2015년 지사를 설립했다.

이번 제휴 관계를 통해 양사는 ‘기가시큐어 보안 전달 플랫폼(GigaSECURE Security Delivery Platform)’이 결합된 ‘파이어아이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FireEye Network Security)’을 고객에게 제공해 유연한 배치 옵션과 최적의 위협 방지를 위한 확장성을 선사한다.

‘기가시큐어’는 네트워크 트래픽에 대한 지능적 접근과 제어, 인라인(inline) 및 대역 외 배치(out-of-band deployment) 옵션을 제공하고 파이어아이는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고도화된 위협을 탐지 및 차단할 수 있다.

양사는 전략적 제휴 파트너로서 ▲네트워크 가동시간에 영향을 미치지 않으며 보안 효율성과 네트워크 성능을 고려해 설계된 업계 최고의 솔루션 ▲대기업 네트워크 내 종합적 예방과 탐지 보안 솔루션의 성능, 확장성 및 복원력 ▲SSL 암호 해독을 통해 향상된 가시성과 더불어 물리, 가상, 클라우드 인프라의 트래픽 액세스를 토대로 향상된 위협 방지 성능 ▲유지보수나 기기 고장으로 사고가 발생하는 경우 네트워크 휴지 시간의 필요성 감소 등의 고객 가치를 제공한다.

파이어아이와 기가몬은 이번 전략적 제휴관계를 통해 자사뿐만 아니라 채널 파트너사에게도 글로벌 판매 및 유통과 관련된 통일된 접근방식을 선보인다. 이러한 접근방식으로 양사는 기존 고객과 신규 고객에게 한층 깊이 있는 통합과 효율적인 보안 솔루션을 제공한다.

전수홍 파이어아이코리아 지사장은 “한반도의 지정학적인 요소 때문에 국내 기업과 기관은 사이버 공격에 빈번하게 노출됐으며 특히 북한, 중국, 러시아와 연계된 APT(advanced persistent threat)는 한국을 노리고 있다”며 “이에 파이어아이와 기가몬의 공동 솔루션은 APT를 빠르고 효과적으로 감지 및 제어할 수 있어 조직 보안을 지원하고 나아가 전반적인 업계 시큐리티에 기여한다. 앞으로 양사는 한층 강화된 파트너십을 토대로 고객, 파트너사, 업계의 사이버 보안 구축에 앞장설 계획이다”고 말했다.

박희범 기가몬코리아 지사장은 “파이어아이와 전략적 제휴 파트너십을 체결하게 돼 매우 기쁘다. 양사의 공동 솔루션은 이미 국내 고객도 도입해 효율성과 보안 스택의 간편성을 입증한 바 있다. 양사는 앞으로도 힘을 합쳐 고객이 자사의 보안 현황에 대해 안심할 수 있도록 업계 최고 수준의 사전 통합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다”고 밝혔다.

론 닐슨(Ron Nielson) 파슨(Parson) 사이버 및 정보 부서 부사장 겸 기술 담당 최고 책임자는 “파이어아이와 기가몬은 파슨의 사이버 보안 전략 중 네트워크 복원성과 위협 방지 부문에 있어 매우 중요한 요소”라며 “파슨의 경우 양사의 공동 솔루션을 배치해 공격, 감염 및 침입 위험을 최소화했다. 양사의 전략적 제휴 체결이 파슨을 위한 보다 효과적인 솔루션 제공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