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투데이 광장 포토
LG 휘센 에어컨 생산라인, 휴가철에도 풀가동

LG전자가 연이은 무더위에 에어컨 설치를 기다리는 고객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휴무 예정이던 8월6일에서 10일에도 창원공장의 에어컨 생산라인을 풀가동한다.

LG전자 7월 에어컨 판매량은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급증, 역대 월간 판매량 최대 기록을 경신했다.

특히 인공지능과 공기청정기능 등을 탑재한 프리미엄 제품 판매가 전년 대비 70% 이상 늘며 프리미엄 에어컨의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LG전자 직원들이 6일 경남 창원의 LG전자 에어컨 생산라인에서 휘센 씽큐 에어컨을 생산하고 있는 모습 <제공: LG전자>

LG전자가 올해 출시해 인공지능 에어컨 대중화를 이끌고 있는 ‘휘센 씽큐 에어컨’은 편리함과 에너지 효율을 강화한 ‘인공지능 스마트케어’를 탑재했다.

LG ‘휘센 씽큐 에어컨’은 생활환경과 고객의 사용패턴까지 학습해 알아서 최적의 방식으로 작동한다. 스스로 온도와 습도, 공기질, 바깥 날씨와 미세먼지 수치까지 파악해 가장 효율적으로 작동하는 것은 물론 주인이 좋아하는 온도와 바람 세기, 방향 등도 학습해 현재 상황에 꼭 맞는 바람을 보내준다.

상황에 따라 실시간으로 냉방을 조절하기 때문에 에너지 효율도 높아진다. LG전자 자체 실험 결과에 따르면 인공지능 스마트케어 탑재 제품은 기존 제품에 비해 최대 18.7%의 절전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감규 부사장은 “앞선 인공지능 기술로 편리함과 절전효과를 극대화한 LG 휘센 에어컨으로 고객들이 쾌적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민중 기자  prime@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민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