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엔터&조이 게임
‘SWC 2018’ 동남아·기타 지역 예선 진행…지역 대표 선발

컴투스가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의 글로벌 e스포츠 축제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8(SWC 2018)’의 동남아 및 기타 지역 예선전을 열고 각 지역 대표를 선발했다고 밝혔다.

지난 4일 오후 진행된 ‘SWC 2018’ 동남아시아 예선은 동남아 여러 나라를 대상으로 신청자를 모집한 만큼 태국·베트남·싱가포르 등 다양한 국가의 총 8명 선수들의 승부가 펼쳐졌다. 전 경기는 ‘서머너즈 워’ e스포츠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됐으며 영어, 태국어, 베트남어, 인도네시아어 등 다국어로 송출됐다.

SWC 2018 아시아퍼시픽컵 동남아 지역 예선 결승전 모습 <제공: 컴투스>

경기는 국가전 형식으로 진행된 만큼 각 지역 선수를 응원하는 시청자의 글들이 온라인 채널에 줄을 잇는 등 뜨거운 관심 속에 펼쳐졌다. 약 3시간의 치열한 승부 끝에 지난해 ‘SWC 2017’ 방콕 지역 본선 우승자였던 태국의 투러브(o2loveo)가 베트남의 스피릿문(PT.SpiritMoon)을 3대 1로 꺾고 올해도 1위에 오르며 동남아 지역 대표 선수로 선발됐다.

이 밖에도 지난 1일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기타 예선에서는 호주 선수 딜리전트(Diligent)가 우승을 차지했다. 기타 지역 예선은 아시아퍼시픽컵에 속한 지역 중 한국·일본·중국·대만/홍콩·동남아를 제외한 아시아 태평양 및 중앙아시아 지역을 대상으로 개최된 예선전으로 4강 토너먼트로 치러졌다. 손에 땀을 쥐는 경기 끝에 호주 선수 딜리전트가 작년 월드결선 진출자인 아이지너스(iGenus) 등 쟁쟁한 실력자들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

투러브와 딜리전트는 각각 동남아, 기타 지역 대표로 오는 25일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아시아퍼시픽컵에 참가해 한국·일본을 포함해 오는 10일 중국, 11일 대만·홍콩 예선전에서 선발될 지역 대표 선수와 함께 월드결선 진출권을 두고 승부를 벌이게 된다.

한편 ‘서머너즈 워’ 유저가 함께 즐기는 글로벌 게임 문화 축제 ‘SWC’는 올해 아메리카컵, 유럽컵, 아시아퍼시픽컵 등 세 개의 지역컵으로 구분해 진행된다. 지역 예선에서 선발된 대표 선수들은 지역컵 본선을 거쳐 오는 10월 한국 서울에서 개최되는 월드결선에 오른다.

김재영 기자  kjy@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