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엔터&조이 게임
포트나이트, 기간 한정 모드 ‘50vs50 기동전·스나이퍼 총격전’ 오픈

대규모 공성전과 저격전이 업그레이드돼 돌아왔다.

에픽게임즈코리아는 자사가 개발하고 서비스 중인 ‘포트나이트’에서 새로운 기간 한정 모드 ‘50 vs 50 기동전’과 ‘스나이퍼 총격전’ 업그레이드 버전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50 vs 50 모드는 50명이 한 팀을 이뤄 듀오, 스쿼드 플레이와는 또 다른 대규모 단체전의 재미를 선사하며 게임 후반부에 폭풍 원 최종 위치를 선점하기 위해 액션빌딩을 활용한 대규모 공성전이 연출돼 포트나이트 유저들에게 가장 인기가 높은 모드 중 하나다.

이번에 추가된 50 vs 50 기동전은 기존 50 vs 50 모드와 전리품, 탄약, 자원수급 등은 동일하지만 기동성을 강조한 아이템과 설정을 더한 업그레이드 버전이다. 기존 50 vs 50 모드와 다르게 10m 상공에서 점프키를 눌러 글라이더를 펼칠 수 있어 높은 곳에서 떨어져서 받는 피해 없이 빠르게 지형을 이동할 수 있다.

또 충격 수류탄, 바운스 패드, 점프 패드가 맵 곳곳에 추가로 생성되어 기동성을 활용한 자리 선점 경쟁과 창의력 넘치는 공중전이 벌어질 예정이다.

저격소총들만 획득할 수 있어 긴장감 넘치는 저격전을 즐길 수 있는 ‘스나이퍼 총격전’이 업그레이드돼 돌아왔다. 이번에 업그레이드된 ‘스나이퍼 총격전’은 바닥 전리품 생성 확률이 50% 감소해 더욱 전략적인 자원 활용이 요구된다. 또 장전 시간은 길지만 한 발의 피해량이 큰 중저격소총이 추가돼 더욱 강력한 화력의 저격전을 즐길 수 있게 됐다.

한편 에픽게임즈는 지난 10일부터 PC와 동일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포트나이트의 안드로이드 베타 버전 공개했다. 포트나이트 안드로이드 버전은 구글플레이가 아닌 포트나이트 공식 홈페이지에서 베타 신청을 하면 순차적으로 초대 메일을 받아 플레이할 수 있다.

삼성 갤럭시 S7 이상 모바일 기기 사용자는 베타 신청을 하지 않아도 삼성 갤럭시의 ‘게임런처’ 에서 포트나이트를 설치해 플레이할 수 있다.

에픽게임즈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포트나이트를 새롭게 시작하는 유저들을 위해 독특한 재미를 선사하는 기간 한정 모드들을 업그레이드해 오픈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유저들에게 포트나이트 특유의 재미를 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새로운 콘텐츠들을 추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민중 기자  prime@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민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