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산업계 소식
안랩, 취약계층 아동 위한 ‘간식 만들기’ 활동 진행

안랩이 24일 서울시 강남구 밀알복지재단에서 취약계층 아동을 위해 초콜릿 등 간식을 만드는 ‘8월의 밸런타인데이’ 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활동은 임직원 감성지능 강화 프로그램 1℃의 일환으로 열렸다. 안랩은 이날 만든 간식과 안랩 임직원이 준비한 학용품을 강남지역아동센터의 취약계층 아동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안랩은 24일 서울시 강남구 밀알복지재단에서 임직원 감성지능 교육 프로그램 ‘1℃’의 일환으로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간식을 제작하는 ‘8월의 밸런타인데이’ 활동을 가졌다. <제공: 안랩>

안랩의 ‘1℃’는 2016년 2월부터 시작한 임직원 ‘감성 지능’을 강화하기 위한 안랩의 사내 프로그램이다.

안랩 ‘1℃’는 ▲자율적 봉사활동 참여, 명사 특강 등으로 함께 살아간다는 것에 대한 의미를 생각해보는 ‘함께 살아가는 사회’와 ▲결혼, 육아 교육 등 임직원의 행복한 가정생활을 돕는 ‘언제나 함께하는 가족’ ▲직장인 예절 및 대화법 등 즐거운 일터를 만들기 위한 ‘한솥밥 먹는 동료’ 등 총 3가지 주제로 특강 및 워크숍,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