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더스트리4.0 산업용 IoT
삼성전자, 2MP 소형 이미지센서 ‘아이소셀 슬림 3T2’ 발표

삼성전자가 23일 2천만화소의 이미지센서 ‘아이소셀(ISOCELL) 슬림 3T2’를 공식 발표했다. 0.8㎛의 초소형 픽셀로 구성된 아이소셀 슬림 3T2는 광 손실과 간섭 현상을 개선한 아이소셀 플러스 기술이 적용됐다. 1/3.4인치 초소형 사이즈로 공급되면서 베젤리스(bezel-less) 디자인에 최적화됐다.

홀 디스플레이(hole-in display)나 노치 디스플레이(notch-display)와 같이 디스플레이 크기를 극대화한 디자인이 최근 시장 트렌드로 부각되면서 더 작은 사이즈의 카메라 모듈 수요가 늘고 있다.

아이소셀 슬림 3T2는 전면 카메라로 사용 시 4개의 픽셀을 1개처럼 동작시켜서 감도를 4배 높이는 테트라셀 기술이 적용됐다. 후면 카메라용으로 활용하면 2천만화소의 고화질·고배율 망원 카메라에도 선명한 화질을 제공하는 점이 특징이다.

10배 디지털 줌을 사용해도 동일 크기의 1300만화소 이미지센서비 해상도를 약 60% 개선할 수 있다. 같은 2천만 화소의 1/3인치 크기 센서비 카메라 모듈 높이도 10% 가량 낮출 수 있다. 올해 1분기부터 본격 양산 예정이다.

삼성전자 S.LSI사업부 센서마케팅팀 권진현 상무는 “성능은 물론 디자인 등의 요소에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획기적인 신제품”이라고 제품을 설명했다.

최태우 기자  taewoo@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