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더스트리4.0 정책
정부, 2019년 국가디지털전환 사업 본격화…혁신 서비스 발굴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이 인공지능(AI), 빅데이터와 같은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공공서비스 시장 창출을 지원하는 국가디지털전환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국가디지털전환 사업은 그간 정부 발주에 의존해 왔던 공공 소프트웨어 시장의 사업구조를 디지털 신기술을 활용한 서비스 방식으로 전환하는 사업이다. 혁신 서비스 발굴을 위한 신규 과제기획과 함께 플랫폼 구축·상용화를 지원하는 것을 골자로 추진된다.

정부는 올해 92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통해 혁신적 아이디어와 기술 기반의 서비스가 확산될 수 있도록 정부·지자체 중심의 데이터플랫폼 구축과 민간에서 제안하는 혁신서비스의 초기 시장 형성에 초점을 맞춘다는 계획이다.

우선 전년도 정부주도형 우수과제에 대해 데이터플랫폼 구축 사업을 지원하면서 민간투자를 통해 개발된 혁신서비스의 도입과 상용화 지원을 위해 정부·지자체를 대상으로 혁신서비스 초기 이용료를 지원할 예정이다.

신규 기획의 경우 정부주도형과 민간주도형으로 구분, 공모한다. 향후 선정된 과제에 대해 과제기획을 구체화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정부주도형은 전문 IT 컨설팅사가 참여해 공공서비스의 디지털 전환과 소프트웨어 기업에 다양한 사업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데이터플랫폼 기획을 지원하고, 과제기획 완료 후 평가를 통해 내년도 본 사업 지원의 우선순위를 부여할 예정이다.

민간주도형은 기업이 주도적으로 기획을 추진할 수 있도록 IT신기술 기반의 서비스형 비즈니스 모델 기획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또 우수 기획과제에 대해서는 내년도 초기 서비스 시장 조성을 위한 지원사업 선정 시 가점 부여와 같은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공모는 다양한 분야의 디지털신기술 기반 혁신서비스가 확산될 수 있도록 자유공모 방식으로 진행된다. 사업추진의 타당성, 주관기관의 의지, 기대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경쟁력 있는 과제를 선정한다.

사업 세부사항은 한국정보화진흥원 홈페이지와 과제 전산접수 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달 28일 아남타워 7층 대강의장에서 사업설명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노경원 과기정통부 소프트웨어정책관은 “국가디지털전환 사업은 디지털신기술 기반 혁신서비스가 확산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마중물”이라며 “민관의 협업과 상생을 통해 공공서비스 혁신의 선순환 구조가 조성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우진 기자  desk1@theinterface.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