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더스트리4.0 산업용 IoT
LG전자·CJ, 서비스 로봇 개발 협력…연내 시범 적용

LG전자와 CJ푸드빌이 식당에서 활용 가능한 다양한 형태의 로봇 개발에 나선다. 양사는 18일 서울시 중구 소재 CJ푸드빌 본사에서 LG전자 로봇사업센터 노진서 전무, CJ푸드빌 전략기획담당 오광석 헤드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푸드로봇 등 식당에서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로봇을 함께 개발하고 매장에 도입하는 것에 대해 합의했다.

이번에 개발하는 로봇은 CJ푸드빌의 대표 매장에 연내 시범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또 시범 서비스 기간 중 로봇을 모니터링하면서 개선점과 새로운 아이디어를 찾고 추가 과제를 수행하면서 신사업 기회도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로봇 사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설정한 LG전자는 안내·청소·웨어러블·산업용로봇 등 다양한 분야에서 로봇 사업을 추진 중이다. 지난해에는 서빙로봇, 포터로봇도 공개한 바 있다.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 노진서 전무는 “로봇이 반복적이고 힘든 일을 대신해주면 직원들은 고객들에게 더 가치 있는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고객의 삶에 감동을 줄 수 있는 로봇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계획”임을 밝혔다.

김우진 기자  desk1@theinterface.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