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더스트리4.0 산업용 IoT
저전력 IoT 모듈시장 확대하는 삼성전자, 단거리용 모듈 ‘T100’ 발표LTE 지원하는 S111, 와이파이용 T200에 단거리 통신칩 제품군 추가
엑시노스i T100 IoT 모듈 [출처=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블루투스5.0, 지그비(Zigbee)를 지원하며 단거리 데이터통신에 최적화된 IoT 모듈 ‘엑시노스i T100’을 발표했다. T00은 ARM의 Cortex-M4 기반의 전력관리기능(PMU), 암호화관리기능과 복제방지기능이 내장됐으며 28나노(nm) 공정이 적용됐다.

사측은 와이파이 버전의 중거리 통신 칩(T200), LTE 모뎀이 포함된 장거리 통신 칩(S111)에 단거리 T00을 IoT 통신 모듈 제품군에 포함하고 관련 시장 리더십을 강화할 전망이다.

T100은 스마트조명이나 창문개폐 센서, 온도조절, 가스감지 시스템과 같은 소형 IoT 기기에 최적화됐다. 신체 활동과 운동량을 관리하는 웨어러블 디바이스에도 적용할 수 있다. 

단거리 통신에 최적화된 블루투스5.0과 지그비를 지원하면서 스마트홈 애플리케이션과 연동 가능한 시스템 디자인에도 활용 가능하다. 

특히 무선통신용 IoT 기기가 데이터 해킹에 취약한 것을 방지하기 위해 암호·복호화를 관리하는 SSS(Security Sub System)와 복제가 불가능한 고유 키 생성으로 데이터의 복제를 방지하는 PUF(Physically Unclonable Function)가 내장된 점이 특징이다.

이외에도 최대 125도의 동작온도를 지원하면서 다양한 환경에 사용될 수 있으며 28나노 공정으로 전력효율성도 높아졌다.

삼성전자 S.LSI사업부 마케팅팀 허국 전무는 “저전력·단거리 IoT 솔루션은 다수의 기기와의 연결성을 기반으로 다양한 서비스에 적용된다”며 “엑시노스i T100은 다양한 통신 기술과 뛰어난 보안성을 기반으로 단거리 IoT 서비스 발전과 확산에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태우 기자  desk@theinterface.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