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엔터&조이 게임
서머너즈 워, 미국 토너먼트로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 진면목 확인

전세계가 즐기는 모바일RPG(역할수행게임)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가 아마존과 함께한 미국 토너먼트 대회를 통해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 게임의 면모를 다시 한 번 증명했다.

컴투스는 지난 24일(현지시간) 미국 동부 뉴저지에서 열린 아마존의 ‘모바일 마스터즈 인비테이셔널 2017(M2: The Mobile Masters Invitational2017)’에서 e스포츠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며 ‘서머너즈 워’의 미국 토너먼트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토너먼트는 미국에서 열린 ‘서머너즈 워’의 첫 대규모 e스포츠 대회로 총 8명의 선수가 출전해 상금 2만5000달러(한화 약 2800만원)을 두고 치러졌다. 총 6시간 가까이 이어진 첨예한 대결 끝에 현지 톱 랭커 선수인 프와(Fwa)와 쿠파트루파(KoopaTroopa787)가 결승에 올랐으며 프와가 3승을 선취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서머너즈 워’ 미국 아마존 ‘모바일 마스터즈 인비테이셔널 2017’ 현장

특히 이번 대회는 패배한 선수도 부활 기회를 얻을 수 있는 더블 일리미네이션 토너먼트 방식으로 치러졌다. 경기에서 패한 선수들 중 던전 플레이를 가장 빨리 완료한 선수에게 재도전의 기회가 주어졌으며 예상치 못한 결과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접전으로 경기장을 채운 수천 명 관객들의 입에서 환호와 탄성이 터져 나왔다.

이 같은 뜨거운 열기는 실시간 중계방송에서도 고스란히 이어졌다. 게임 방송 플랫폼 트위치를 통해 생중계된 토너먼트는 경기 시간 동안에만 3만5000건을 육박하는 시청수를 올렸으며 이는 이날 트위치 전체 방송 중 TOP5에 해당하는 수준이다. 더욱이 해당 영상은 현재(6/27 한국시간 기준)까지도 1만9000건이 넘는 재방송 시청수를 기록하고 있어 ‘서머너즈 워’ e스포츠 대회에 대한 열기를 다시금 확인시켰다.

컴투스 관계자는 “글로벌 IT기업 아마존과 함께 한 이번 미국 대회를 통해 대표적인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로의 서머너즈 워 위치가 더욱 확고해졌다”며 “앞으로도 모바일 e스포츠 분야를 선도해 나가는 세계적 모바일 게임으로 서머너즈 워를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컴투스는 한국을 비롯해 미국 서부, 동부지역과 인도네시아, 대만 등과 같은 아시아 지역에서 지속적으로 오프라인 대회를 개최하며 ‘서머너즈 워’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의 저변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전세계에 걸친 크고 작은 지역별 대회는 물론 하반기 국가대항전 형식을 빌린 세계대회를 통해 전세계가 즐기는 진정한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