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산업계 소식
게임빌-컴투스, 유럽·동남아시아에 통합 해외 법인 출범

게임빌-컴투스는 유럽 및 동남아시아 각 지역의 통합 해외 법인이 출범했다고 밝혔다.

글로벌 무대에서 한국을 대표해 온 양사가 역량을 합쳐 해당 지역에서 더욱 시너지를 낸다는 취지다.

양사는 최근 통합 해외 법인인 ‘게임빌-컴투스 유럽(GAMEVIL COM2US Europe, 독일)’과 ‘게임빌-컴투스 동남아시아(GAMEVIL COM2US Southeast Asia, 싱가포르)’를 출범시켰다.

기존 게임빌이 운영하던 법인을 양사 JV(공동 투자) 형태로 전환해 현지 법인으로 새롭게 탄생시킨 것이다. 앞으로 양사 협력 시너지가 강화되어 공동 마케팅, 서비스 운영, 비즈니스 활동 등이 더욱 공격적으로 이뤄지면서 효율성도 높아질 전망이다.

앞서 게임빌이 유럽, 동남아시아 지사를 통해 다년간 글로벌 현지 시장 운영의 노하우를 쌓아 온 바 있어 이를 기반으로 한 양사 시너지가 더욱 가시화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유럽,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글로벌 대표 모바일게임으로 올라선 ‘서머너즈 워’를 필두로 한 주요 히트작들이 e스포츠 확장, 고도화된 프로모션 등 다각적인 활동을 통해 해당 지역에서 성장세를 가속하는 등 양사의 해외 사업이 한층 탄력받을 것으로 보인다.

게임빌과 컴투스는 글로벌 모바일게임 시장에서 한국을 대표하면서 독보적인 위치에 올라선 기업이다.

이번을 계기로 양사 시너지를 극대화하면서 글로벌 모바일게임 리더로서의 주도권 쟁탈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