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엔터&조이 게임
게임빌 ‘로열블러드’, 독일 ‘게임스컴’서 주목

게임빌이 자사가 준비중인 대작 MMORPG ‘로열블러드(Royal Blood)’가 해외 유명 전시회인 ‘게임스컴 2017(gamescom 2017)’에서 주목받았다고 밝혔다.

게임스컴은 독일의 쾰른에서 매년 열리는 게임 전시회로 각국 비즈니스 관계자들뿐만 아니라 체험 위주의 행사 구성으로 일반 관람객들의 참여가 활발한 세계 최대 규모의 게임쇼다.

게임빌의 ‘로열블러드’는 21일(현지 시각), ‘게임스컴 2017’의 주요 게임 개발자 행사인 ‘데브컴(devcom)’ 오프닝 키노트를 통해 집중 조명됐다.

이날 발표자로 나선 게임빌USA 이규창 지사장은 ‘차세대 모바일 MMORPG(The Next Generation of Mobile MMO)’라는 주제로 자사 ‘로열블러드’ 제작 노하우를 소개했다.

실제로 ‘로열블러드’의 탁월한 그래픽 퀄리티와 함께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기술, 개발 규모 등에 대해서 강조했다. 또 글로벌 시장에서의 모바일 MMORPG 장르의 중요성을 설명하면서 대규모 멀티 플레이 공간에 대한 새로운 시도, ‘이벤트 드리븐 방식’이 전격 적용된 라이브 오픈 필드, 대규모 100:100 규모의 RVR(진영전) 전투, ‘태세 전화 시스템’ 등을 여실히 보여주었다.

게임빌이 세계 전역에서 통하는 모바일 MMORPG를 표방하고 나선 만큼 현지 관람객들도 세계적인 모바일 MMORPG의 탄생에 기대감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게임빌의 자체 개발작이자 하반기 플래그십으로 손꼽히는 ‘로열블러드’는 중세 판타지 기반의 MMORPG로 타이틀 명에서도 알 수 있듯이 왕족의 혈통에 관련된 스토리를 담고 있다.

100명 이상의 개발진이 투입된 이 게임은 앞서 ‘유나이트 LA 2016’, ‘유나이트 서울 2017’, ‘유나이트 유럽 2017’ 등 유명 행사에서 잇따라 소개됐으며 유니티의 CMO(최고 마케팅 책임자)가 아시아 투어 중 가장 인상 깊었던 게임으로 꼽기도 했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여백
    Tour&Life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